비트소닉에서 1,2차 완판되고 곧 3차 IEO를하는 PRESTO 토큰을 소개합니다.

*비트소닉 3차 IEO 및 상장확정 코인 (1~2차 완판)

프레스토는 국내최초 DAICO 모델을 적용한 "블록체인 토큰세일 플랫폼"

( 서울대학교 출신의 벤처사업가와 블록체인 전문가가 공동으로 개발 *투자자를 보호하는 플랫폼* )

블록체인 ICO, IEO 등과 같은 프로젝트들이 자금을 공모하는 규모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으나

해당 프로젝트가 중도에 포기하거나 도피하는 팀들이 늘어나고 투자자들은 피해를 고스란히 떠안고 있음.

기존의 ICO의 문제점인 스캠 ICO나 무책임한 코인 개발자로부터 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DAICO 모델을 적용하여 안전하고 투명한 코인 거래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음.

( 현재 개발 마무리 단계이며 2019년 3분기 플랫폼 출시 예정 )

PRESTO에서 DAICO 모델을 착안하여 안전한 토큰세일 방법을 제공

DAICO와 유사한 PRESTO의 토큰 세일 방식으로 기존의 불안하고 불투명했던 투자를 안전하고 투명한

투자로 바꿈 ( 사용자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 제공 )

DAICO 모델을 확장한 스마트컨트렉트를 자동으로 생성하는

기능을 제공하며, 자금이 올바르게 쓰여질 수 있도록 하는 강제하는 투자자 보호 장치를 마련하고,

스마트 컨트랙트 및 토큰 개발, 그리고 판매 비용을 큰 폭으로 줄여 개발팀이 서비스 개발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음.

나아가 탈중앙화거래소 (DEX)를 도입하여, 신규 토큰을 인큐베이팅하고 기존 토큰을 엑셀러레이트하는 등

건전하고 활발한 토큰 세일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PRESTO의 최종 목표.

쉽고 빠른 크라우드 펀딩 개설과 토큰세일을 안전하고 쉽게 진행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웹사이트 구축에서 토큰 발행에 이르기까지 토탈 솔루션 제공하며

프레스토 플랫폼에서는 돈세탁방지(AML)와 고객파악제도(KYC)를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는 API를 제공

PRESTO 플랫폼 위에서 발행된 토큰들을 거래되도록 할 예정으로 현존하는 DEX(탈중앙거래소)와는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기존 DEX가 구현해내지 못했던 , 빠른속도와 안정성을 최초로 제공할 예정.

개발진 대부분이 전문성을 갖춘 서울대 출신으로 강경원 CEO는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발전을 위해

작년 12월 국가를 상대로 헌법소원 심판을 청구하는 등의 산업 발전의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음.

( 투자 제도개선을 위한 자체적인 연구팀 보유, SSCI 급 저널 발표, 영국 블록체인 협회(BBA)의 정회원 소속 )

보다 진화된 DAICO 모델을 통해 적용 한계점을 개선하고 현실에 맞춘 서비스를 준비중이며,

투자자는 신뢰할 수 있는 프로젝트에 자산을 투자하고 안전하게 자금을 추적할 수 있는 장점을 통해

업계 표준이되면 관련분야를 선도하는 서비스가 될것으로 예상.

*앞서 카톡 에어드랍 이벤트 진행했던 프레스토의 2차 홍보 이벤트 입니다.

홍보 1건당 5천원씩 최대 2만5천원 상당 코인을 획득할 수 있습니다. 

출처 : https://airdropga.com/639

PRESTO 공식오픈톡방 링크 : https://open.kakao.com/o/gEDqhp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