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게시판] 중앙일보 PICK 안내 김진태 "2명이 16명 살해?···北주민, 터미네이터라도 되나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9일 정부가 살인 혐의를 받는 북한 주민 2명을 추방한 것에 대해 “2명이 16명을 살해했다고 하는데 이들이 무슨 터미네이터라도 되느냐”며 비판적인 입장을 보였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귀순한 북한주민 2명을 강제북송한 사건은 의문투성”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들이) 타고온 배는 국정원 요청으로 깨끗이 소독했다고 한다”며 “누가봐도 증거인멸이다. 그냥 조사 흉내만 내다가 5일만에 북송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몰래 북송했다가 JSA 중령이 청와대에 직보한 문자가 기자들에게 발각돼 세상에 알려졌다”며 “그렇게 떳떳하면 비밀리에 할 이유가 없다”고 지적했다.

북송 자체에 대해서도 “살인 의심이 있다고 해도 북송하면 안 된다. 북한이탈주민은 우리 헌법상 대한민국 국민”이라며 “국민을 사형시키라고 (북으로) 보내는 것이 인권변호사 출신 대통령이 할 짓”이냐고 했다.

이에 “그동안 이런 식으로 비밀리에 북송한 탈북주민이 얼마나 되는지 (청와대는) 밝혀야 한다”며 “이번 탈북주민은 북송을 거부했다는데 국정원에서 조사 받은 영상을 공개하라”고 주장했다.